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광양시, 백운산 자연휴양림 황톳길 연중 개방
3월부터 휴관일도 이용 가능…시민 목소리 반영

2024. 02.21. 10:01:47

광양시는 백운산자연휴양림 황톳길을 다음달부터 연중 개방한다고 21일 밝혔다.

그동안 휴양림은 매월 둘째, 넷째 월요일을 휴관 일로 지정해 시설물과 기반 시설에 대한 정비를 진행하고 있다. 휴관 일에는 휴양림 내 모든 시설물에 대한 사용을 제한하고 있다.

지난해부터 전국적으로 불기 시작한 맨발 걷기 ‘어싱’ 열풍이 지속돼 휴관 일에도 황톳길을 이용하길 원하는 시민들의 목소리가 꾸준히 높아져 왔다.

이를 반영하기 위해 3월부터 숙박시설과 야영장 및 체험시설을 제외한 나머지 시설물을 휴관 일에도 개방해 앞으로는 일 년 내내 황톳길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시는 황톳길 이용객 증가에 따라 발생하는 주차난 해소를 위해 올해 상반기에 휴양림 입구 주차장과 연결되는 황톳길 진입로를 정비하고 세족 시설을 확충 및 쾌적한 보행환경 제공을 위해 연중 황톳길 보수·보강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경주 광양시 휴양림과장은 “백운산자연휴양림 황톳길이 전국적인 맨발 걷기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황톳길을 비롯해 휴양림 운영 전반에 대한 시민들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광양=김귀진 기자 lkkjin@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