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단 예타 면제
기획재정부, ‘첨단산업 클러스터 지원방안’ 발표

2024. 02.18. 13:24:12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가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추진으로 산단 활성화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18일 고흥군에 따르면 정부는 최근 정부 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에 대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추진을 발표했다.

이날 회의는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이 주재한 가운데 심화되는 글로벌 첨단산업 경쟁에 대응하기 위해 첨단산업 클러스터를 신속히 조성하고 지원책을 집중한다는 내용의 ‘첨단산업 클러스터 맞춤형 지원방안’을 발표했다.

지난해 결정된 15개 국가첨단산업단지 후보지에 대해 산업단지 계획 수립을 위한 사전절차를 대폭 단축하고 예타조사 기간도 7개월에서 4개월로 단축해 신속한 산단 조성을 지원한다는 취지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 국가산업단지 후보지 중 기업수요가 충분하고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고흥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에 대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를 추진할 것을 발표했다.

공영민 고흥군수는 “이번 정부가 발표한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추진에 대해 매우 시의적절한 결정이다”며 “우주발사체 산업 육성이 시급한 만큼 고흥 국가산단이 반드시 예비타당성조사 면제가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우주발사체 국가산업단지는 봉래면 나로우주센터 일원에 52만평 규모로 조성되며, 현재 사업시행자인 LH에서 사업타당성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진행 중에 있다.


이승홍 기자 photo2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