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스타벅스, 국산 농산물 소비 활성화 팔걷어
농식품부와 협약…외식상품 개발 등 상호 협력 추진

2023. 12.04. 17:00:11

스타벅스코리아는 4일 농림축산식품부와 ‘국산 농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력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스타벅스 코리아(대표이사 손정현)가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국산 농산물 소비 활성화에 나선다.

스타벅스코리아는 4일 농림축산식품부와 ‘국산 농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한 상생 협력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우리 농업과 외식산업의 미래 성장 및 상생을 목표로 한다. 국산 농산물을 활용한 외식상품 개발 및 판매, 부산물 활용 친환경 퇴비 농가 기부 등 다양한 상호 협력 프로그램을 개발 및 실행 추진해 나간다는 것이 주요 골자다.

스타벅스 지원센터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식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정황근 장관과 스타벅스 코리아 손정현 대표이사, 미듬영농조합 전대경 대표 및 스타벅스 코리아 파트너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향후 농식품부는 음료 등 상품 개발에 적합한 우리 농산물 품목 정보는 물론 추후우수 농산물 등이 원활히 조달될 수 있도록 생산자 및 공급량 등 관련 정보 제공을 적극 지원하게 된다.

스타벅스는 본격적으로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지역농가 상생 음료, 식품 개발에 나선다. 상품 사전 개발 단계부터 농식품부와 관련한 각종 정보를 공유해 다양한 국산농산물을 활용한 제품을 출시,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 인지도를 높이고 실제 소비 증대에 일조한다.

첫 신호탄으로 우리 쌀 소비 촉진을 목표로 내년 상반기 가루쌀 활용 푸드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다. 스타벅스는 협약 이전에도 ‘문경 오미자 피지오’와 같이 우리 농산물을 활용한 음료와 푸드를 판매해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현재 ‘제주 말차 프라푸치노’, ‘한 입에 쏙 공주알밤’과 소상공인 상생 음료인 ‘옥천 단호박 라떼’를 포함한 총 30여종의 품목을 우리 농산물을 활용, 판매하고 있다.

이와 함께 커피찌꺼기를 자원으로 재활용해 생산한 친환경커피 퇴비를 지역 농가에 기부하는 상생 프로그램도 추진한다. 친환경 커피 퇴비로 재배한 우리 농산물이 상품의 원재료로 사용돼 다시 스타벅스 매장에서 ‘라이스 칩’ 등의 상품으로 출시되며 자원 선순환을 이어갈 예정이다.

스타벅스 코리아 손정현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우리 농산물로 만든 음료와 푸드를 찾고 경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스타벅스 다운 우리 농가와의 상생 스토리를 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상품 개발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송대웅 기자 sdw0918@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