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광주시, 식품접객업소 위생관리 점검
제과점·휴게음식점 등 543개소 대상

2022. 12.04. 17:03:53

광주시는 연말연시·성탄절을 앞두고 케이크, 마카롱 등 빵·쿠키류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6일부터 23일까지 제과점, 휴게음식점에 대한 위생관리를 살핀다.

이번 지도·점검은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8개 반 29명이 참여하며, 대상은 빵·쿠키류 등을 조리·판매하는 제과점, 휴게음식점 543개소다.

주요 지도·점검 사항은 △식품 등의 위생적 취급기준 △식품 보관기준 및 부패·변질 또는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여부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준수 여부 △영업자 준수사항 등이다.

또 세균오염도검사(ATP) 기기를 사용해 종사자의 손과 조리기구의 세척, 소독 전후 세균 수치를 현장에서 확인하며 손 씻기와 조리기구 살균·세척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 미흡업소에 대해서는 현장 계도 조치하고 이후에도 개선이 되지 않을 경우 재점검을 실시한다.

허경 시 위생정책과장은 “연말연시·성탄절 대비 식품접객업소 사전 위생관리 점검을 통해 시민이 안전한 식품을 소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특정 시기에 소비가 증가하는 식품에 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해 식품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현규 기자 gnnews1@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