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소병철, 코로나 19 확산 따른 긴급대책회의 열어

2021. 04.07. 21:19:34

더불어민주당 소병철 의원(순천·광양·곡성·구례 갑)은 순천지역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긴급대책회의를 잇따라 여는 등 대책 마련에 착수했다.

소병철 의원은 지난 6일 오전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허석 시장 등과 함께 순천보건소를 찾아 긴급상황점검을 하고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대책회의를 열었다.

이어 오후에는 전남도의원, 순천시의원과 함께 순천교육청(교육장 이용덕)을 긴급 방문, 학교 방역대책과 원격수업 충실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소 의원은 이용덕 순천교육장으로부터 상황을 듣고 “비대면 수업으로 인해 우리 아이들의 학력 격차가 생기면 안 된다”며“실시간 쌍방향 수업 끊김 현상을 해소할 수 있도록 무선망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또 “학교에서 방역을 위해 항균 티슈를 사용하는데 세균을 죽일 만큼 강력한 티슈를 아이들이 잘못해서 사용하면 부작용이 생길 수 있기 때문에 철저한 예방 교육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번 긴급 대책회의에는 전남도의회 교육위 소속 신민호·오하근·김정희 의원과 순천시의회 정홍준 의원 등 필요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했다.

소 의원은 “순천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우리 아이들의 방역은 더욱 각별하고 세밀하게 챙겨야 한다”며 “코로나 방역으로 인한 원격수업 등으로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해야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더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와 시민들의 자발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며 “상황이 엄중한 만큼 앞으로도 분야별, 업종별로 촘촘히 나눠 상황을 점검하고 즉각적인 대책 마련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소 의원은 이날 승남중학교 외서분교장 등 폐교부지를 지역발전과 주민 편익시설로 재탄생시키는 방안에 대해서도 참석자들과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앞서 교육특별교부세로 순천여중·매산여중 화장실 개선공사 지원한 소 의원은 이 교육장으로부터 추가 국비지원 요청 사업 건의를 듣고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성오 기자 solee23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