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광주 동구 두드림 ‘비대면 소통 행정’ 앞장
회원 2만4700명…생활 속 필수 앱으로 자리 잡아

2021. 01.18. 18:26:56

광주 동구의 모바일 공공앱인 ‘동구 두드림’이 회원 수 2만4000명을 넘어서며 동구민의 실시간 소통 창구로 확실히 자리매김하고 있다.

18일 동구에 따르면 두드림 운영 초기인 2017년 1만9000명이었던 회원 수는 2018년 2만명, 2019년 2만2000명, 올해 1월 현재 2만4700명으로 꾸준히 늘고 있는 추세다.

이처럼 구민들로부터 입소문이 자자한 ‘동구 두드림’은 매일 코로나19 상황을 공유하고 알아두면 유익한 ‘구정소식’, 지역 미술관·소극장 전시공연 일정, 각종 강좌 수강생 모집 등 ‘문화소식’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간단한 생활불편 민원신고, 구정발전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참여광장’과 구정추진 방향을 정하는 ‘정책투표’는 풀뿌리 자치역량 강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소통이 확대됨에 따라 두드림이 ‘생활필수 앱’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실제 지난해 11월 한 달간 진행한 ‘두드림 이용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평균 만족도는 92.8%로 집계됐다.

2018년 9월부터 매년 지속적으로 이용자 편의를 위한 기능개선, 디자인 콘텐츠 추가, 앱 기능보완 등에 관심을 기울인 덕분에 하루에 한 번 이상, 주 3회 이상 꾸준히 두드림을 접속할 정도로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 낸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두드림 이용 메뉴 중 ‘새 소식’ 코너를 통해 구정소식을 신속 정확하게 전달하고 있는 점, ‘참여광장’ 코너의 민원접수 및 처리가 편리하다는 점, ‘정책 및 현장투표’는 구정에 대한 주민참여 기회를 확대해주고 있어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설치와 가입도 간단해 60대 이상 어르신들도 스마트폰 구글 플레이, 앱 스토어에서 ‘광주 동구청’, ‘동구 두드림’만 검색하면 앱을 내려 받아 핸드폰 번호로 간편 인증만 하면 누구나 회원 가입이 가능하다.

동구는 만족도 설문조사에 이어 올해 상반기 구민과 직원을 대상으로 ‘기능개선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이를 토대로 한 기능개선을 통해 비대면 행정 강화, 주민참여 활성화, 참여광장 코너 만족도 향상에 기여할 계획이다.

임택 동구청장은 “구정소식, 정책투표, 생활민원 등이 가능한 ‘동구 두드림’은 동구민이라면 꼭 필요한 생활필수 앱으로 자리 잡았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편의기능을 개선해 구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최성국 기자 stare8194@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