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 준공
감염병 대응 감염병연구동·환경연구동·동물위생시험소 등 갖춰

2020. 10.15. 17:10:52

광주시 보건환경연구원이 서구 유촌동 신청사 건립 공사를 마무리하고 이전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15일 광주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등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전문 실험실과 연구실 등을 갖춰 고품질의 보건환경서비스를 제공하는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가 준공했다.

서구 유촌동에 둥지를 튼 보건환경연구원 신청사는 사업비 300억을 투입, 지난해 1월 착공해 지하 1층, 지상 4층 규모의 연면적 약 1만1087㎡로 건설된 시설물이다.

신청사는 코로나19 등 신종 감염병 대응을 위한 전문 실험실과 연구실 등을 갖춘 감염병연구동 및 환경연구동, 동물위생시험소로 이뤄져있다.

고위험병원체 외부방출을 방지하고 실험자들을 보호할 수 있는 고위험병원체 검사 필수시설인 생물안전연구시설(BL-3) 또한 지난 7월 준공돼 이전 준비를 끝냈다.

당초 서구 화정동에 위치한 청사는 주거지역 내 위치해 소음·악취 등 지속적인 민원이 제기돼 왔다. 이에 광주시는 서구 유촌동 구 분뇨처리장 부지를 활용해 청사 이전 계획을 세웠다.

오규환 종합건설본부장은 “이번 청사 이전으로 사스·메르스·코로나19 등 다양한 신종 감염병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신속하고 정확한 검사를 통해 현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의 불안함을 덜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승홍 기자 photo2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