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이재종 전 민주당 부대변인, 청와대 행정관 발탁

2020. 06.28. 18:31:32

2017년 대선 당시 광주선대위 수석대변인을 맡아 ‘문재인의 입’으로 불리었던 이재종 전 민주당 부대변인이 춘추관 행정관으로 청와대에 합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신임 행정관은 담양 출신으로 20년간 지역 정치권에서 잔뼈가 굵은 대표적인 전략 기획통이다.

특유의 친화력으로 언론과의 두터운 신뢰가 있어 광주·전남 언론들이 가장 많이 찾는 정치권 관계자로도 널리 알려져 있다.

특히 대선 이후 더불어민주당 광주시당 정책미디어실장을 역임하며, 탁월한 기획력으로 지방선거 압승에 공을 세웠고, 이해찬 대표의 오랜 특보로 총선에서 민주당 승리를 위한 교두보 역할을 충실히 해냈다는 평가다.

지난 총선에서는 대한민국에서 가장 격전지 중 하나였던 서울 광진을 지역의 고민정 후보 본부장을 맡을 만큼 민주당 내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민주당 광주시당 관계자는 “문재인 대통령을 위해 궂은일을 마다하지 않고 일하는 보배 같은 분이다”며 ‘청와대에서의 역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장승기 기자 sky@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