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영광 불갑사 천왕문, 국가지정유산 보물 지정
조선 후기 건축양식 변천과정 확인 등 역사·예술적 가치 높아

2024. 04.16. 10:11:13

영광 불갑사 천왕문

‘영광 불갑사 천왕문’이 국가지정유산 보물로 지정됐다.

16일 영광군에 따르면 문화재청은 ‘영광 불갑사 천왕문’을 비롯해 주요 사찰의 금강문과 천왕문, 충남 서산 문수사 극락보전 등 9건을 보물로 지정했다.

금강문과 천왕문은 사찰에 들어설 때 만날 수 있는 산문으로 조선시대 사찰의 삼문 체계가 성립되면서 나타나는 사찰 진입부의 두 번째와 세 번째 건축물이다.

금강문과 천왕문은 17~18세기에 걸쳐 건립·중창된 것으로 완주 송광사 금강문, 보은 법주사 천왕문, 순천 송광사 사천왕문, 구례 화엄사 천왕문, 영광 불갑사 천왕문, 양산 통도사 천왕문, 포항 보경사 천왕문, 김천 직지사 천왕문 등이 해당한다.

영광 불갑사 천왕문은 여러 차례 보수와 이건에도 불구하고 건립 당시의 모습을 잘 유지하고 있으며, 조선 후기 건축양식의 변천 과정을 확인할 수 있는 학술적 가치와 함께 지역적 특색을 간직하고 있는 사찰문으로 역사적, 예술적인 가치가 높다.

영광군 관계자는 “지정된 문화유산을 최선을 다해 관리·활용하고, 문화재청, 불갑사 등과 지속적인 협조와 적극 행정을 이어갈 계획이다”며 “지정되지 않아 소외된 문화유산을 꾸준히 발굴해 소중한 문화유산을 효과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영광=정규팔 기자 ykjgp98@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