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무안군, 목포시내버스 개편 주민불편 최소화
108번·200번·800번 등 시계외노선 이용객 이동권 보장 최우선

2024. 02.25. 13:54:17

무안군이 목포시내버스 노선개편에 따른 주민불편을 최소화해 나간다.

25일 군에 따르면 26일부터 목포시내버스 노선개편으로 시계외노선(108번·200번·800번)이 감축 운영된다.

목포시는 지난 1월 4일 108번·200번·800번 시계외노선에 대한 손실분담금 미분담 시 기존 4대, 12대, 4대 운영 중인 것을 50% 감축해 2대, 5대, 2대 운영한다고 통보했다.

군은 시계외버스 손실분담금은 전례가 없으며 오히려 무안 이용객들이 목포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실이용자의 상당수가 목포 거주 목포대·초당대 학생이어서 목포시에서 더 많이 부담하는 것이 순리라는 입장이다.

하지만 군은 주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어려운 재정 여건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기준 10억원의 손실분담금 중 하반기 분담금 5억원을 분담할 것을 제안하며 목포시의 시계외노선이 운영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목포시는 최종적으로 108번·200번·800번 시계외노선에 대해 각각 3대, 7대, 3대 운영계획을 세웠으며, 26일 시범운행을 거쳐 3월 4일부터 본격 운행에 들어갈 것을 군에 통보했다.

군 관계자는 “손실분담금을 분담한다고 했는데도 군에서 요구한 200번 버스 8대가 아닌 7대를 운영하겠다는 것은 극심한 주민 불편이 야기될 수 있다”며 “무안교통, 목포시내버스 업체, 목포시와 협의를 거쳐 군 자체적으로 증차하는 방안까지 강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산 군수는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군에서 200번 추가 증차 검토 등 목포시와 계속 협의하겠다”며 “군 장기발전계획까지 고려한 최적의 대중교통시스템 구축의 전환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목포시와 협의가 완료되는 대로 관련 내용을 군 홈페이지, 9개 읍·면사무소 공고, 버스승강장 홍보물 배포를 통해 이용객들에게 정보를 전달할 계획이다.


무안=이훈기 기자 leek2123@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