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무안 오룡지구 택지개발사업 1단계 준공 눈앞
73만㎡ 규모…연말까지 3261세대 입주 예정
철저한 공공시설물 인수로 주민 불편 최소화

2020. 07.09. 11:44:12

무안 오룡지구 택지개발사업이 1단계 준공을 눈앞에 두고 있다.

9일 군에 따르면 무안 오룡지구 택지개발사업은 오는 2024년까지 일로읍 망월리 일대 280만㎡에 총 사업비 5949억원을 투입해 9323가구의 주택을 지어 인구 2만4550명을 수용하는 도시를 건설하게 된다.

지난 2014년 착공해 이달 준공하는 1단계 사업은 개발면적 73만㎡에 계획인구 8152명으로 추진됐다.

올해 입주예정인 아파트는 에듀포레 푸르지오, 호반베르디움, 한국아델리움 등으로 연말까지 총 3261세대가 입주하게 된다.

군은 전남개발공사로부터 오룡지구 시설물의 완벽한 인수를 위해 인수전담팀을 구성해 분야별로 사업점검을 실시했다. 올해는 외부전문가와 함께 현장점검을 실시해 도로, 교량, 배수로, 공원 등 10개 분야에서 60여 가지의 문제점을 발견해 조치했다.

인수팀은 준공을 앞둔 시점에서 인수인계를 받아야 할 200여 공공시설을 면밀히 점검해 오룡지구에서 생활하게 될 입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도록 인수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특히, 향후 문제 발생이 예상되는 연계사업은 전체사업이 모두 완료되면 인수하겠다는 방침이다.

무안군은 도시를 가로지르는 썬큰공원(1.8㎞)과 도시의 동쪽 주변지역에 경관배수로(2㎞)를 서로 연결되도록 설계해 외부 위험요소로부터 안전한 학교를 만들고 도시 주변에는 피톤치드 숲, 나무터널, 사계절 꽃길 등을 조성해 오룡지구를 도시개발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무안=이훈기 기자 leek2123@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