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신우철 완도군수, 군민과 지역발전 방안 모색
12개 읍·면 순회 ‘군민 행복, 정책 토크’ 추진

2024. 04.24. 10:24:20

신우철 완도군수는 최근 노화읍을 찾아 ‘군민 행복, 정책 토크’를 통해 군민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신우철 완도군수가 군민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지역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24일 완도군에 따르면 신우철 군수는 12개 읍·면을 순회하는 ‘군민 행복, 정책 토크’를 시작했다.

이번 행사는 군민과 군정을 공유하는 등 소통행정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신 군수는 지난 22일 보길면과 노화읍을 시작으로 이날 약산면을 방문해 주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었다. 25일에는 금일읍, 26일은 군외면과 신지면, 29일은 완도읍과 금당면, 30일은 고금면을 찾는다. 청산면과 소안면은 기상 여건으로 연기돼 다음달 방문할 예정이다.

정책 토크는 읍면정 보고와 올해 군정 주요 정책 보고, 주민과의 대화 순으로 진행된다.

신 군수는 주요 정책 보고를 통해 지난해 국내 최초로 개관한 해양치유센터를 비롯한 해양치유산업과 군 전역을 ‘치유의 섬’으로 조성하기 위한 전략, 해양바이오 산업 추진 현황을 설명했다.

아울러 해양 웰니스 관광도시 조성, 국립난대수목원과 국립해양수산박물관 등 대규모 국책 사업과 광주~완도 고속도로 건설 등 SOC 사업, 기후변화 대응 지속 가능한 농수축산업 육성, 복지 시책 등에 대해 설명하며 군민과 함께 지역 발전 방안을 모색했다.

정책 토크가 끝난 후에는 권역별 거점 사업 현장과 재해 예방 사업 현장 등 주요 사업 현장을 점검할 예정이다.

신우철 군수는 “군민의 소중한 의견은 꼼꼼히 검토한 후 군정에 적극 반영해 관련 사업을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며 “군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군민과 소통의 시간을 갖겠다”고 말했다.


완도=김도호 기자 dohokim@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