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손점식 전 순천부시장, 전남체육회 신임 사무처장 취임
유관기관·회원단체와 원활한 소통 가교역할 기대

2024. 02.19. 18:18:35

19일 전남도체육회 신임 사무처장으로 임명된 손점식 사무처장(왼쪽)과 송진호 전남도체육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손점식 전 순천부시장이 전남도체육회 사무처장으로 취임했다.

전남도체육회는 19일 안병옥 전 도체육회 사무처장 후임으로 손점식 전 순천부시장이 신임 사무처장으로 취임했다고 밝혔다.

도체육회는 이날 오후 3시 전남체육회관 다목적체육관 1층에서 제53차 이사회를 개최해 ‘사무처장 임명 동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영암 출신인 손점식 신임 사무처장은 1984년 영암군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해 국회사무처 전남도 협력관, 영암군 부군수를 역임했다. 전남도 회계과장 및 총무과장, 비서실장을 거쳐 자치행정국장과 순천시 부시장을 지낸 행정 전문가다. 오랜 공직 생활로 인한 폭넓은 인적 네트워크와 그동안의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체육인과 유관기관과의 가교역할을 원만하게 해낼 것으로 기대된다.

손 사무처장은 “전남체육의 막중한 중책을 맡아 책임감이 무겁지만, 전남체육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송진호 도체육회장과 함께 전남도, 전남도의회, 전남도교육청 등 유관기관과 시군체육회, 회원종목단체와의 긴밀한 소통, 관계증진에도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손 사무처장은 이날 이사회를 통해 전남체육회 임직원들과 상견례를 갖는 것을 시작으로 공식 업무에 들어갔다.


송하종 기자 hajong2@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