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전남도, 농촌관광 시설 ‘여름철 안전점검’
농촌체험휴양마을·관광농원·농어촌민박 등

2020. 07.10. 13:27:30

전남도는 하절기 안전사고에 대비해 농촌체험휴양마을과 관광농원, 농어촌민박 등 도내 모든 농촌관광 관련 시설물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7월 말까지 추진되며, 점검대상은 농촌체험휴양마을 169개소를 비롯 관광농원 82개소, 농어촌민박 3230개소, 농어촌관광휴양단지 4개소다.

안전점검은 하절기와 동절기에 각 1회씩 연 2회 실시되며, 이번 하절기 점검은 각 시·군에서 자체계획을 수립해 전수 점검한다.

이와 별도로 전남도는 2개반 4명을 점검반으로 편성해 소규모 숙박시설 안전점검과 함께 시·군 농촌관광 시설을 표본 점검하고, 오는 16일부터 2일간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어촌공사와 합동점검도 펼칠 계획이다.

주요 점검은 △안전관리 책임자의 소방안전교육 이수 여부와 정기점검 실시 여부, 비상시 대피경로 확보 등 안전관리 체계 △물놀이시설 주변 관리상태 및 위험요소 확인 등 물놀이 시설 관리 △소방시설의 사용 및 점검, 피난 및 방화시설 유지 관리 등 화재 안전관리 △식재료 및 조리실 위생관리, 개인 위생관리 등이다.

또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직원과 이용객 발열체크 여부, 손소독제 비치, 방역소독 실시 등 대응상황도 점검할 방침이다.

전남도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여름철에 전남을 찾은 관광객들이 도내 농촌관광시설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정렬 기자 holbul@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