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화순군, 고인돌선사체험장 재개장
VR 활쏘기 체험 등 프로그램 풍성

2024. 04.14. 11:11:47

암각화 무드등 만들기 체험

선사 체험장 내 인기 프로그램인 VR 활쏘기 체험
선사시대 생활재현공연을 즐기는 모습
화순군은 겨울 휴장 기간을 마치고 고인돌선사체험장과 지동마을 민속자료전시관 운영을 재개한다고 14일 밝혔다.

화순 고인돌 선사 체험장은 청동기시대 마을을 재현해 놓은 곳으로 3000년 전 청동기시대 다양한 형태의 움집과 도구를 통해 그 당시 생활을 엿볼 수 있으며, 다양한 체험활동이 가능하다.

체험장에서는 불피우기, 활쏘기 등 자율참여 체험이 상시 운영되며, 주말에는 VR 활쏘기 체험도 운영된다. 또 암각화 무드등 만들기, 선사시대 도구 만들기, 석고 방향제 만들기, 악세사리 만들기 등 다채로운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예약자 우선이며, 요금은 무료이다.

지동마을 민속자료전시관은 지역민의 도움으로 운영되며, 선사시대부터 이루어진 농경과 관련된 전통 농기구를 관람할 수 있다. 도심 속에서 아이들이 접하지 못한 과거의 농기구들을 직접 볼 수 있으며, 어른은 추억의 물건을 관람할 수 있는 장소이다.

자세한 사항과 예약 문의는 유선(061-370-8814), 세계유산 화순고인돌유적 홈페이지(www.dolmen.or.kr), 인스타그램(@hwasun_dolmen_site)을 통해 가능하다.

화순군 관계자는 “선사 체험장을 찾는 방문객들이 선사시대의 생활과 문화를 이해하는 특색있는 경험 쌓기 체험이다”며 “세계유산 화순 고인돌 유적지의 드높은 가치를 전승하고 보존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화순=구영규 기자 vip335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