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4·10 총선] "정권심판·민생회복 염원에 반드시 보답하겠다"
광주 국회의원 당선인 8명, 첫 행보로 5·18민주묘지 참배

2024. 04.11. 16:53:09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서 광주지역을 석권한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8명은 11일 첫 행보로 광주 북구 5·18 민주묘지를 참배하고 광주시민에게 감사의 뜻을 밝혔다.

이날 참배에는 광주 8개 선거구 정진욱(동남갑), 안도걸(동남을), 조인철(서구갑), 양부남(서구을), 정준호(북구갑), 전진숙(북구을), 박균택(광산갑), 민형배(광산을) 당선인과 지방의원 및 당원 등 150여 명이 참여했다.

참배단 일동은 엄숙한 분위기 속에 민주주의를 위해 싸우다 희생된 오월 영령을 기리는 헌화와 분향을 마친 뒤 국립5·18민주묘지 내 행방불명자 묘역을 참배하고, 광주시민들에게 약속을 다짐하는 큰절을 올렸다.

참배단 일동은 합동 기자회견문을 통해 “선거 승리의 기쁨에 앞서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오늘의 결과는 민주당의 승리가 아닌 국가를 걱정하신 광주시민의 위대한 승리”라고 밝혔다.

이어 “윤석열 정부 2년 만에 민주주의는 무너지고, 정부 여당은 끊임없이 5월 광주를 모욕하며 민주 역사를 왜곡한다”며 “무지하고 무능, 폭력적이기까지 한 정부가 우리의 삶을 망쳐 놓았다”고 비판했다.

또 “윤석열 정권의 이채양명주(이태원 참사, 해병대원 채 상병 순직 사건, 양평 고속도로 김건희 처가 땅 문제, 김건희 여사 명품백 수수 및 주가조작 사건) 5대 실정을 확실히 심판하겠다”며 “국민 위에 군림하려고만 하는 윤석열 정권의 폭주 반드시 막아내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민생문제, 먹고 사는 문제를 국회의 중심에 놓고, 언제나 광주시민의 목소리를 가장 낮은 자세로 경청하겠다”며 “광주의 민심을 모아 민생을 회복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180석 가지고 왜 나라를 지키지 못했냐 하시던 호통을 아프고 무겁게 받아들인다”며 “민주당의 심장부인 광주에서부터 민주당의 변화와 혁신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광주 군공항 문제, 바이오, 미래모빌리티, 에너지 등 첨단 미래 산업 육성을 통해 광주 전남을 책임질 미래 먹거리를 만들겠다”며 “지방 소멸을 막고 국가 균형발전을 이루어 내기 위해 광주의 관광 산업을 활성화해서 일자리와 놀거리가 넘쳐나는 문화도시 광주를 조성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광주시민 여러분의 성원에 깊이 감사드리며, 당선인에게 모아주신 정권심판과 민생 회복에 대한 염원, 국민이 승리하는 나라로 꼭 보답하겠다”면서 “광주의 더 큰 발전과 대한민국의 더 나은 미래를 만드는 길에 광주시민 여러분과 함께 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한편 제22대 국회의원선거 광주 당선인은 국립5·18민주묘지 참배 공식 일정을 시작으로 광주시민과 지역 발전을 위한 활발한 의정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장승기 기자 sky@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