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영암군, 내년 국비 확보 본격 행보
1조3410억 규모 미래성장 동력·생활 밀착형 사업 등

2024. 02.21. 10:20:35

영암군은 최근 군청에서 정부의 재정 운용 기조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2025년도 국고 및 공모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

영암군은 최근 군청에서 정부의 재정 운용 기조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2025년도 국고 및 공모사업 발굴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12월에 이은 이번 2차 보고회는 중앙정부와 전남도에 영암군의 사업을 건의하기 전, 사업의 필요성·타당성 논리를 보완하는 등 체계적인 재원 확보를 위해 마련됐다.

보고회에서는 1조3410억원 규모의 영암군 미래 성장 동력, 주민 체감 생활 밀착형 국고·공모사업 등 총 48건이 다뤄졌다.

주요 사업으로는 전남 이주민 스마트콤플랙스 조성, 월출산 생태 아트케이션 라운지 조성, 국립 씨름연수원 건립, 국립 바둑경기장 건립, 국립 영산강 생태원 유치, 국립 영산강하구관리센터 설립, 해상풍력 핵심부품 벤치 테스트 시험센터 구축, 국립 해양수산 방사능 방재센터 유치, 미곡종합처리장(RPC) 현대화 시설 신축, 먹거리 통합 지원센터 건립, 농촌융복합산업지구 조성, ‘하늘아래 첫 부처길’ 탐방 인프라 구축, 생활권 보행환경 종합정비, 대불 하수 슬러지 건조시설 설치 등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중앙정부의 재정 운용 기조와 동향을 수시로 파악하는 한편 사업과 관련된 부지확보와 예비타당성조사, 투자심사 여부 등 사전 절차를 적시에 이행해 나가겠다”며 “보고회 추가 개최로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사업계획의 완성도를 높여 2025년도 정부 예산안에 현안사업이 다수 반영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암=한창국 기자 hck1342@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