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광주 퇴직 공직자들 ‘상무포럼’ 창립
강기정 전 수석 강연…지역 발전 정책·비전 제시

2021. 11.29. 18:57:01

광주시와 유관기관 퇴직 공무원들이 공직 경험을 바탕으로 지역 발전에 대한 정책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한 포럼을 결성했다.

상무포럼(상임대표 이연)은 29일 오후 광주 서구 라붐웨딩홀 3층에서 회원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창립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광주여성필하모니오케스트라 연주로 문을 연 이날 총회에서 정관 승인, 임원선출, 향후 활동 방향 등을 승인했다.

이어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이 초청 강연자로 나서 ‘호남 7대 대선공약과 지역 정치권의 역할’을 주제로 특강을 펼쳤다.

상무포럼에는 이연 상임대표와 노희용 고문을 비롯해 임희진, 송승종, 유용빈, 황인숙, 노원기, 이환의, 장경화, 오영남 공동대표 등 광주시와 자치구, 유관기관 퇴직 공무원 등 150여 명이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포럼은 반평생을 시정과 지역 발전을 위해 봉직하던 예비역들이 경험과 경륜을 바탕으로 지역 발전의 정책과 비전을 발굴 및 제시하고, 젊고 참신한 인재 육성과 시민의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활동을 통해 지역 사회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지방자치 발전을 위한 제도 개선 방안 모색, 선진제도를 연구와 대안 제시, 지역·분야별 민생 현안과 정책 대안 수립, 사회·경제적 소외계층을 대변하기 위한 공익적 활동사업을 추진한다.

아울러 공청회와 세미나, 설명회 및 학술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강기정 전 수석은 “넓은 안목과 식견을 갖춘 퇴직 공무원들이 지역사회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다면 후배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며 “앞으로 지역현안과 시민편익증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가길 기대한다”며 축하했다.

송승종 사무총장은 “상무포럼 회원들의 친목 도모는 물론, 광주시정과 지역 발전에 도움이 되는 조직으로 활성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승기 기자 sky@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