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굿모닝굿뉴스
인터뷰
동정
인사

여수수산시장에 ‘야시장’ 열린다
중국 등 세계 6개국 대표 주전부리 선봬

2016. 05.25. 18:17:23

여수시는 명품 골목형 시장으로 거듭난 여수수산시장의 활성화와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오는 27일 ‘바이킹 야시장’을 개장한다고 25일 밝혔다.

‘바이킹 야시장’이라는 명칭은 여수 수산시장의 외관인 배 모양에서 힌트를 얻어 낮에는 편하게 쇼핑할 수 있는 크루즈 여객선, 밤에는 활동적이고 화려한 느낌의 해적선 이미지를 표현하기 위해 명명됐다.

바이킹 야시장은 총 8대의 이동식 매대로 구성돼 있으며 중국, 일본, 태국, 베트남 등 세계 6개국의 대표 주전부리와 두 종의 청년 창작 주전부리를 엄선해 재여외국인들과 청년 창업자가 직접 운영하는 정통 야시장이다.

각국의 다양한 메뉴는 야시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참신하고 독특한 맛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야시장 운영시간은 매주 금·토요일 오후 6시부터 오후 12시까지, 일요일 오전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로 다음 달 5일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상설 운영될 예정이다

여수수산시장 상인회와 사업대행사인 (주)매스씨앤지가 주관해 오는 27일 저녁에 열리는 개장식에는 그룹 ‘플라워’ 멤버인 가수 고유진과 중국 등에서 이름이 더 알려진 여성4인조 락밴드 ‘워킹애프터유’ 등이 축하공연을 펼친다.

또 다양한 경품이벤트가 마련돼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야시장을 준비한 여수수산시장 상인회는 바이킹 야시장 개장일에 여수수산시장 내 모든 음식 점포에서 주류와 음료 할인행사를 실시한다.

여수시 관계자는 "국내 유일의 ‘바이킹 야시장’이라는 특화된 문화콘텐츠를 제대로 육성해 관광객과 가족나들이객들을 전통시장으로 유도하고 수산시장을 더욱 활성화시켜 여수의 또 하나의 명품 관광자원으로 키워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송원근 기자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