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고흥군-고흥우체국, 복지등기 우편서비스 협약 체결
위기가구 조기 발굴·신속한 지원 기대

2024. 02.16. 11:54:14

고흥군은 지난 15일 군청 팔영산홀에서 고흥우체국과 ‘복지등기 우편서비스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복지등기 우편서비스’는 고흥군이 위기 징후 가구에 복지정보가 담긴 등기우편을 발송하면, 집배원이 우편을 배달하면서 실거주 여부 및 생활실태에 대해 체크리스트를 작성해 군에 다시 전달하고, 군은 조사를 통해 해당 가구에 복지서비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협약식에서는 사업에 대한 사명감을 높이고 효과적인 수행을 위해 우체국 집배원을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했으며, 오는 3월부터 위기가구 대상자를 선정해 복지등기 우편물을 발송하게 된다.

군은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사회적 고립 가구를 더 빠르게 발굴·지원하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영민 고흥군수는 “군민 어느 누구도 복지혜택에서 소외받는 일이 없어야 한다”며 “각 지역 실정에 밝은 집배원들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살피는데 적극적인 관심을 둔다면 복지 공백이 없는 든든하고 살기 좋은 고흥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고흥군은 이날 참석한 집배원에게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위촉장을 수여했다.


이승홍 기자 photo2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