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신안군, 탄소중립 선도도시 기반 마련
온실가스 배출권 용역 최종보고회…블루카본 동향 등 논의

2023. 12.05. 10:30:47

신안군은 최근 ‘신안 탄소중립 온실가스 배출권’에 관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진행했다고 5일 밝혔다.

온실가스 배출권 연구는 신안군 관내 환경기초시설과 발전소들의 현황, 온실가스 배출량 측정 방법, 신안 갯벌을 이용한 탄소 흡수원의 배출권 인증 방안 등을 포함한 첫 번째 단계의 연구 과제로 구성됐다.

이번 연구과제는 지난 4월부터 8월까지 진행됐으며, 신안 블루카본의 가능성, 해양 블루카본 연구, 온실가스 배출권과 관련한 다양한 외부 사업 사례 발굴을 통한 수익 창출과 전문 대응팀 구성 방안에 대해 집중했다.

최종보고회에서는 신안 갯벌의 온실가스 배출권 획득 방안, 탄소 정보수집 체계 구축 방안, 최근 블루카본 동향과 신안의 자연환경을 활용한 탄소중립 정책에 대해 논의됐다.

신안군은 이번 연구를 통해 갯벌 온실가스 배출권을 획득하고 탄소 정보수집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며, 2024년 갯벌의 온실가스 흡수량 산정, 탄소 흡수원 연구를 추진할 예정이다. 또 2024년 환경부의 ‘탄소중립 지원센터 운영’ 공모에 선정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탄소중립 지원센터는 지역 탄소중립 참여와 인식 향상, 조사·연구, 교육 홍보, 지방자치단체 간 협력 증진, 탄소중립 정책 추진 역량 강화 등을 목표로 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탄소중립 지원센터를 통해 2050 탄소중립 도시 신안을 목표로 하며, 군민 주도의 에너지 전환과 생활문화 확산을 위한 중심적인 역할을 하겠다”며 “탄소중립 정책의 지속적인 공모사업 추진을 통해 내 일상이 즐거운 신안군을 만드는 데 전념하겠다”고 말했다.


신안=이훈기 기자 leek2123@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