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장흥군, 프리미엄 무산김 생산 '박차'
김산업 진흥구역 지정…생산·양식·가공·유통에 50억 지원
김성 군수 "세계 시장서 친환경 김 대표 브랜드로 육성"

2024. 04.11. 09:24:59

장흥 무산김 채취

장흥군이 해양수산부 ‘2024년 제2차 김산업진흥구역 지정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되면서 프리미엄 김 생산에 박차를 가한다.

11일 장흥군에 따르면 김산업 진흥구역 지정 공모사업은 총 50억원의 예산을 지원해 김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전국 6개 시·군이 치열한 경합을 벌인 결과 전국 최대의 친환경 양식장을 보유한 장흥군이 김산업 진흥구역으로 새로 지정됐다.

군은 지속가능한 양식기반 구축을 위해 2008년부터 친환경 무산김을 생산하고 있다.

장흥무산김은 유·무기산을 쓰지 않는 친환경 김 브랜드로, 소비자들에게 ‘착한김’이란 이름으로 잘 알려져 있다.

지난해에는 세계 최초로 ‘ASC-MSC 국제 친환경인증’을 획득하며 글로벌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

친환경 무산김 양식방법에 적합한 종자 개발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전국지자체 중 유일하게 특허 출원한 김 종자 장흥 흥초 1·2·3호를 지난해 연말부터 어민들에게 공급해 시험양식에 들어갔다.

장흥 흥초 1·2·3호는 성장 상태가 빠르고 양호해 어업인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그동안 타 지역에서 김 사상체를 구입해 공급 해왔던 김 종자를 대체해 지역에 적합한 김 종자의 안정적인 보급이 가능해졌다.

군은 앞으로 수출에 적합한 마른김 생산을 위해 김 가공공장 시설 개선과 김 품질검사 기능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김성 장흥군수는 “장흥무산김이 세계 시장에서 친환경 김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생산기반을 확충하겠다”며 “무산김의 경쟁력 강화로 ‘김 수출 10억 달러 달성’의 정부 목표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흥=정명수 기자 jms050311@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