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동부권
서부권
중부권
지역일반

무안군, 지적문서 전산화 DB 구축
6월까지…토지이동정리결의서 등

2024. 03.06. 15:18:47

무안군은 영구보존 지적문서의 전산화 데이터베이스 구축 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지적문서 전산화 사업은 장기간 보관에 따른 멸실·훼손 위험과 위·변조를 예방하고 군민의 재산권 보호와 정확한 민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군은 지난해 발생한 지적문서 측량결과와 지목변경, 토지분할 등 토지이동정리 결의서 1만8000장에 대해 낱장 스캔 작업을 거쳐 오는 6월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영구문서의 보관과 정보공개 등의 행정서비스 지원을 위해 지적문서 전산화 사업을 조기 완료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적문서 통합관리 시스템에 옛 토지대장, 폐쇄지적(임야)도, 지적측량 결과도, 토지이동결의서 등 총 159만9787장을 2003년부터 12차에 거쳐 구축했다. 각종 토지 관련 분쟁 등 민원 처리에 활용 중이며 지난해에는 옛 토지대장, 폐쇄지적도 등 1304건의 민원서류를 발급했다.


무안=이훈기 기자 leek2123@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