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전력거래소, 국내 첫 재생에너지 직접PPA 운영 개시
설비용량 2.3㎿규모 RE100 활성화 기대

2022. 12.04. 11:07:45

LG스마트파크 건물 옥상 태양광 발전소 조감도

전력거래소는 최근 국내 첫 재생에너지 직접전력거래(직접PPA)를 본격 운영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직접PPA제도는 재생에너지를 직접 구매하기 원하는 기업이 재생에너지 공급사업자와 전력구매계약을 체결해 태양광·풍력 등 재생에너지에서 생산된 전력을 직접 구매해 소비하는 글로벌 RE100 캠페인의 핵심 이행 수단 중 하나이며, 국내에서는 올해 9월 본격 시행됐다.

이번 직접PPA는 제도 시행이래 3개월만에 국내 1호로 성사됐다.

GS EPS가 경남 창원에 위치한 LG전자 스마트파크 통합생산동 옥상에 2289㎾ 규모의 태양광 발전기를 설치하고 한국전력공사의 송전선로 연결 없이 재생에너지를 직접 공급하는 자가용 형태 On-site PPA로 송전망 이용료 등 거래비용 절감과 송전선 설치비 부담이 없는 장점이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이번 직접PPA를 시작으로 2025년까지 LG전자 스마트파크 건물 옥상에 1만여 장의 태양광 패널을 설치할 예정으로 이는 약 2만㎡로 축구장 3개에 달하는 크기이다”며 “3000여 t에 달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는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박희범 전력거래소 전력신사업팀장은 “국내기업의 글로벌 성장동력 견인을 위해 다양한 채널을 통해 수렴된 의견을 토대로 직접PPA제도를 설계한 만큼, 국내 수출기업의 경쟁력 제고는 물론 국내 재생에너지 보급·확산에 큰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직접PPA제도가 국내산업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의견수렴으로 참여자 중심 제도 고도화 및 운영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송태영 기자 sty1235@gwangnam.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