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특집
인물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문화

구글, 안드로이드 페이 등 결제서비스 '구글 페이'로 통합

2018. 01.09. 11:54:26

구글 로고 (AP=연합뉴스)

세계 최대 인터넷 포털 구글이 안드로이드 페이와 구글 월렛 등 각종 결제 서비스를 ‘구글 페이’로 합친다.

예컨대 앱(응용프로그램)과 영화 등을 사는 구글 플레이 계정만으로도 스마트폰 간편결제(안드로이드페이) 등을 쓸 길이 열려 소비자 편익이 늘어날 전망이다.

팔리 바트 구글 부사장은 8일(현지시간) 구글 블로그에 게시한 글에서 구글에서 결제하는 모든 방식을 ‘구글 페이’ 하나의 브랜드로 통합할 것이라고 밝혔다.

예전엔 구글 월렛, 안드로이드페이, 구글 플레이 등의 서비스가 분리돼 결제 카드를 따로 등록해야 했는데, 이를 동일 계정으로 매끄럽게 고루 쓸 수 있게 하겠다는 것이 발표의 요지다.

바트 부사장은 에어비앤비(숙박공유), 판당고(영화예매), 헝그리하우스(음식주문), 인스타카트(식품배달) 등 서비스에서 구글 페이를 쓸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용자가 구글 페이를 사용하면 자신의 구글 계정에 저장된 결제 정보를 이용하기 쉬워져 결제 속도를 높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구글은 미국 소비자가 판당고, 인스타카트, B&H포토비디오(온라인 유통 서비스)에서 구글 페이로 결제 시 한시적으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구글 결제 서비스는 현재 한국에 구글 플레이·유튜브 등에 쓰이는 온라인결제 시스템만 들어온 상태다.

온라인·오프라인에서 폭넓게 쓸 수 있는 안드로이드페이는 지금껏 국내 카드사 등과 도입을 협의하는 단계로, 구체적인 출시 날짜가 알려지지 않았다.

구글코리아는 “브랜드 일원화에 따라 런칭 대상의 명칭도 구글 페이로 바뀐다. 한국 파트너사와 계속 출시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글 측은 구글 페이의 출시 예상 시점에 관한 질문에는 답변하지 않았다.


연합뉴스@yna.co.kr

건강/의료

비엔날레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